HOME 사회 사회일반
안희정 전 충남도지사 “국민에게 죄송·잘못했습니다”
9일 오후 5시 8분 서울 서부지검에 출석한 안희정 전 충남도지사가 “국민에게 죄송합니다. 잘못했습니다”라고 말하고 있다.(사진공동 취재단)

침통한 모습으로 두터운 패딩 옷을 입고 9일 오후 5시 8분 서울 서부지검에 나타난 안희정 전 충남도지사는 “국민여러분 죄송합니다. 잘못했습니다. 제 아내와 아이들 가족에게 너무 미안 합니다”라며 고개를 숙였다.

그는 이어 “상처 입은 많은 도민들께 죄송합니다. 앞으로 검찰조사에 성실히 응하겠다”며 검사실로 들어갔다.

안 전지사가 포토라인에 서자 옆에서 이를 지켜보던 일부 시민들이 안 전 지사에게 욕설을 하는 등 분노감을 나타냈다.

검찰은 안 전 지사를 간음 등의 혐의로 조사를 벌일 방침이다.

에이티엔뉴스 이진영 기자  atnnews@daum.net

<저작권자 © 에이티엔뉴스,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>

에이티엔뉴스 이진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
icon인기기사
기사 댓글 0
전체보기
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.
여백
여백
Back to Top